바른번역
 
 
[마감] 일어고전문법특강 공개강의 및 수강 접수 안내!! - 개강 7월 7일
작성자 : 바른번역 작성일 : 14-06-03 09:21 조회 : 4,317

[일어고전문법특강] 수강접수 안내

2014년 7월 7일 개강을 앞두고, 일어 고전문법반 최하경 선생님이 1일 무료 공개강의를 엽니다.
일어번역 시 고전문법을 아느냐 모르느냐는 큰 차이가 있다고 하는데요, 공개강의를 통해 고전문법의 세계를 살짝 맛볼 수 있을 겁니다.
글밥 카페 회원이면 누구나 참여 가능하오니, 일어번역에 관심 있으신 분은 부담없이 참석해 들어보세요.

<일어 고전문법 수강접수 안내>

 개  강  일 : 2014년 7월 7일 (월요일) 
 수강 시간 :  오후 7시 30분(2시간)
 수강 인원 : 15명 (선착순 마감) 
 수강 신청 : (글밥아카데미 바로가기)

<일어 고전문법 특강 1일 공개강의>

일 시 : 2014년  6월 23일 월요일 저녁 7시 30분 (약 1시간 반가량 진행)
장 소 : 바른번역 아카데미 약도
강 사 : 최하경 선생님
참가비용 : 없음
참가자격 : 카페 회원(글밥인, 글밥수강생)이면 누구나!

* 네이버 글로 먹고살기 카페에 
댓글로 신청해주세요! 자리 문제로 참가 인원수에 제한이 있을 수 있습니다.
선착순으로 받으며, 신청이 마감될 경우 관리자가 댓글로 알려드립니다.)
----------------------------------------------------------------------------------------------------------------

<일어 고전문법 특강 강의 정보>

일본어 번역을 실제 하다보면 일본어 고전 문법의 필요성을 깨닫게 된다. 책 내용뿐 아니라 영화 제목이나 일본 노래 등에서 종종 등장하는데, 현대식 일본어가 아닌 뭔가 다른 형태의 일본어를 보게 된다. 현대 일본어 속에 고전 문법이 존재하고 있기 때문이다.
고전 문법을 조금만 이해하면 우리가 관용적으로 알고 있는 일본어도 쉽게 이해하고 어휘의 미묘한 차이도 상당부분 해결된다. 일본어 번역시 고전 문법과 고전 문학을 알고 번역하느냐 그렇지 않느냐는 상당한 차이가 난다.   


<일어 고전문법 특강 커리큘럼>

1교시
1. 강의 오리엔테이션
2. 번역가를 위한 일본어 강의: 일본어학의 개요

2교시
1
. 일본어 강의 : 일본어학사 - <상대~현대까지>
2
. 번역 실습 : 고전 문학 작품 중에서(예: 『サラダ記念日』,「イロハ歌」등)
[번역가 상식] 일본어 출판번역에 대한 전반적인 이해

3교시
1. 일본어 강의 : 일본어 고전 문법 - <동사, 형용사, 형용동사>
2
. 번역 실습 : 고전 문학 작품 소개(예: 『万葉集』,『百人一首』 등)
[번역가 상식] 일본어 표기 이해하기

4교시
1. 일본어 강의: 일본어 고전 문법 - <조동사 1>
2. 번역 실습 : 고전 문학 작품 소개(예: 『竹取物語』,『方丈記』 등)
[번역가 상식] 출판 프로세스 이해하기 : 책이 만들어지기까지의 과정 등

5교시
1. 일본어 강의 : 일본 고전 문법 - <조동사 2>
2. 번역 실습 : 문학 작품 소개(예:『枕草子』,『徒然草』 등)
[번역가 상식] 검토서(리뷰) 쓰는 방법

6교시
1. 일본어 강의 : 일본어 고전~중고 문학
2. 번역 실습 : 문학 작품 소개(예:『源氏物語』, 松尾芭蕉 작품 중에서)
[번역가 상식] 출판 분야 소개

7교시
1. 일본어 강의 : 일본어 중세~현대 문학
2
. 번역 실습 : 문학 작품 소개(예: 石川啄木, 宮沢賢治 작품 중에서)
[번역가 상식] 출판관련 사이트 소개

8교시
1. 고전 문법 총정리 및 앞으로 공부할 방향
2. 분야별 번역시 주의 사항
3. 번역 실습 : (예: 『いま、会いにゆきます』 등)


<강사 소개>

최하경
한국외국어대학교 일본어과를 졸업했고 동대학원 교육대학원 일본어과를 졸업했다. 현재 한국외국어대학교 글로벌문화콘텐츠학과에서 박사 과정을 밟고 있으며, 출판 기획자로도 활동 중이다.
저서로는『바로바로 골라 쓰는 일본어 회화 핵심표현 2000』,『나의 첫 일본어』,『바쁜 직장인을 위한 일본어 첫걸음』 등이 있으며, 역서로는『회사가 싫어졌을 때 읽는 책』이 있다.